뉴스

뉴스

5~7일 가평 자라섬 막걸리 페스티벌… 쌀소비 촉진 유일 전통주 축제
전통주
41
가평군은오는5일부7일까지전국막걸리페스티벌을개최한다.
오는 5~7일 가평군 자라섬 서도에서 '2018 자라섬 전국 막걸리 페스티벌'이 열린다. 사진은 지난 페스티벌 모습. /가평군 제공

'2018 자라섬 전국 막걸리 페스티벌'이 오는 5~7일 3일간 가평군 자라섬 서도에서 개최된다.

가평군, (사)한국막걸리협회가 주최·주관하는 이번 페스티벌은 우리나라 유일의 전통주 축제로 쌀 소비 촉진과 함께 다양하고 우수한 전국의 막걸리를 알리기 위해 전국 40여개 유명 양조장에서 생산한 막걸리들을 현장에서 시음은 물론 판매까지 한다. 

올해 4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에는 쌀 가공식품인 막걸리의 부가가치 증대와 건전한 술 문화 정착을 위해 막걸리와 캠프문화를 연계해 '캠핑 존'을 조성해 숙박할 수 있도록 했다. 

축제 3일간에는 젊은 층과 외국인 관광객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체험문화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첫날인 5일에는 개막식과 함께 하와이안 음악, 퓨전 클래식, 뮤지컬퍼포먼스, 영화상영 등이 마련된다.

축제 2일 차인 6일에는 막걸리 젓가락 장단 경연, 여성 2인조 타성 공연, 막걸리 콘서트, 줄타기 및 농악공연, 팝페라 등이 이어지고 마지막 날인 7일에는 가평 군민가요제, 부침개 열전, 초대가수공연 등 지역주민과 관광객이 함께하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 돼 있다. 

가평/김민수기자 kms@kyeongin.com